내용없음9
내용없음10

회원등록 비번분실
Home Intro
HOT menu

포인트순 글등록순 새내기
엄규식 6,860  
장세호 6,820  
권정민 6,130  
생일 6,000  
5 최은아 5,810  
6 배현빈 5,540  
7 소수라 5,360  
8 한민정 5,250  
9 진선미 4,960  
10 양만웅 4,720  
11 안순복 4,600  
12 박세진 4,530  
13 김수한 4,450  
14 김청하 4,360  
cache update : 0 minute

전체방문 : 4,530,745분
전체글등록 : 31,803
오늘글등록 : 0
전체답변글 : 1579
댓글및쪽글 : 21986
전체회원수 : 30195
12345678910,,,142
  guest
방명록
홈피를 방문한 소감이나 하고 싶은 말을 남겨 주세요.
 
선생님 안녕하세요! 예전 학생입니다!
이 글은 비공개로 등록된 글입니다.
비밀번호를 입력하십시오.
   


  1947
작성자 변서영
작성일 2023-03-09 10:13
 
이런 좋은 사이트를 알게 되어 영광입니다
좋은 자료 소중하게 잘 쓰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이름아이콘 이문수
2023-03-14 16:11
반갑습니다. 도움이 많이 되었으면 합니다.
   
 
 
선생님 안녕하세요.
이 글은 비공개로 등록된 글입니다.
비밀번호를 입력하십시오.
   


 
선생님, 안녕하세요?
이 글은 비공개로 등록된 글입니다.
비밀번호를 입력하십시오.
   


 
선생님! 안녕하세요. 오랜만에 연락드려요...
이 글은 비공개로 등록된 글입니다.
비밀번호를 입력하십시오.
   


 
선생님 안녕하세요^^
이 글은 비공개로 등록된 글입니다.
비밀번호를 입력하십시오.
   


  1942
작성자 조은교
작성일 2020-03-15 01:20
 
안녕하세요 선생님! 저 성남외고 13기 조은교입니다 (조은다리 ㅎㅎ) :):)
잘 지내고 계신가요? 2년 전 이 맘 때 쯤에는 선생님과 함께 등나무 운동장 글을 읽고 수업을 받았던 것 같은데... 새내기였던 제가 벌써 3학년이 되었습니다 큐큐... (비록 아직 학교에 가지 못했지만요 ㅠ ㅠ)
제일 열심히 살아야 되는 이번 해인데도 상황이 이렇게 되어버리는 바람에 사실 긴장감도 풀리고 제대로 공부하지 않는다는 느낌을 받는 요즘이네요 ,,,,,, 흑흑
다름이 아니라 최근 기출을 공부하다가 스스로 한계에 부딪히는 점이 있어서 해결책을 생각해보다가 문득 선생님 사이트가 떠올랐고 이렇게 안부를 전해드리고자 방명록까지 오게 되었어요! 선생님 덕분에 혼자 고민했던 부분도 해결하고 나름대로 작품 분석에 도움을 받았습니다. 정말 감사드려요 <3 앞으로도 올해 수능까지 열심히 달려서 이번 대입에서 꼭 만족스러운 결과로 보답하고 싶습니다! 히히
건강 조심하시고 올 한 해도 선생님께 행복만 가득하시길 바라요. 감사합니다 !
     
이름아이콘 이문수
2020-03-16 01:12
반갑구나. 조은교. 잘 지내고 있겠지? 세월이 참 빨라 벌써 네가 3학년이 되었네. 늘 보고 싶구나....4반 아이들은 잘들 있겠지...열심히 하고 또 놀러오렴..파이팅^^
   
 
  1941
작성자 이선경
작성일 2019-12-30 20:39
 

선생님 안녕하세요^^ 이선경입니다.

다가오는 2020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늘 건강하세요^^
내년에도 열정적인 선생님의 수업을 듣게 될 새로운 학생들과 행복하고 뜻깊은 한 해 되시길 바라며
앞으로도 종종 찾아뵙는(온라인으로나마;;) 제자가 되겠습니다^^

이제 제 딸도 중학교 입학을 앞두고 있습니다.
언젠가 제 딸이 선생님의 제자가 될 수도 있지 않을까? 그렇다면 얼마나 좋을까? 라는 생각을 해봅니다^^
(3년 후 즈음엔 분당 쪽으로 오시면 안 될까요?..^^;)

요즘 독감이 또 유행하기 시작이라는데 감기 조심하시고,
2019년의 마지막 날 2020년의 첫 날 모두 행복하고 즐거운 하루 되세요^^

보고 싶습니다 선생님~~~^^
     
이름아이콘 이문수
2020-01-02 18:36
선경아!! 고맙구나. 나도 평촌고 때의 일들이 그립구나.
새해 복많이 받고 올 한해에는 원하는 모든 일들이 이루어지길 바란다.
   
 
 
선생님 안녕하세요.
이 글은 비공개로 등록된 글입니다.
비밀번호를 입력하십시오.
   


  1939
작성자 안태훈
작성일 2019-12-10 21:35
 
안녕하세요
기억하실지 모르겠지만 작년 선생님께 수업 들었던 안태훈 입니다.

그냥 선생님이 많이 그립습니다

정말 많은 사교육 학원들이
요즘들어 고3 올라가기 직전이 되니까
갖가지 말들로 학생들과 학부모들을 어지럽히고 불안하게 하고
제 어머니와 저도 그런 상태입니다

항상 본질을 생각하라는 선생님의 말씀이 떠오릅니다
좀만 더 선생님께 오래 가르침을 받을 수 있었더라면 하는 아쉬움도 남고요

제가 정말 똑똑하고 잘난 줄 알고 기고만장했던 작년을 생각하면
아직도 많이 부끄럽고
또 그런 절 선생님께서 어찌 보셨을까 생각하면
웃음도 나오고 그렇습니다

잘 지내시고 계셨으면 좋겠습니다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이름아이콘 이문수
2019-12-12 11:52
잘 지내고 있니? 반갑다. 벌써 1년이 지났구나 성남외고 아이들도 잘 있을 것이라 생각해....선생님도 잘 지내고 있단다. 너도 이제 고2가 끝나가니 고민이 많겠구나. 고민이 있으면, 언제 시간 내서 전화해서 이야기 하는 것이 좋겠구나... 핸번은 알고 있겠지....잘 지내도록 해라...
   
 
12345678910,,,195

▒▒ Copyright 1999.7.1~ 2019 ⓒ 이문수의 국어사랑 All Rights Reserved ▒▒
직장 : 성남외국어고등학교 : TEL 031-789-2320 / FAX 031-701-6719 / HP 010-4128-0296 E_mail : 2munsu@naver.com